Close
Claire Drumond 사진
Claire Drumond

애자일 매니페스토는 여전히 중요합니까?

기술적 혁명이 계속 진행되고 있으며 지속적인 혁신으로 정의된 세계로 나아가는 이때에 애자일 매니페스토가 여전히 가이드가 되는지 스스로 물어보게 됩니다. 짧지만 판도를 완전히 바꿔 놓은 이 문서는 마치 선박에 실린 화물로 제품을 배송하던 것에서 드론을 이용한 당일 배송으로 변화하는 것 같은 도움을 주었습니다. 그러나 오늘날 우리는 지속적인 개선의 바다에서 개척자라기 보다는 탐험가에 훨씬 더 가까우며 그렇다면 애자일 매니페스토 역시 개선해야 할 때인지 묻게 됩니다.

최초 스토리

2001년 초, 유타주 스노버드에서 와사치 산맥을 배경으로 17명이 모여 소프트웨어 개발의 미래에 대해 논의했습니다. 이들은 상황을 해결하는 방법에 대해 이견이 있었지만 현재 상황에 대한 좌절감을 공유했습니다.

이들은 기업이 소프트웨어 개발 주기를 과도하게 계획하고 문서화하는 데 너무 집중하여 실제로 중요한 것, 즉 고객을 기쁘게 하는 것을 놓친 것이 문제라는 데 동의했습니다.

기업은 '우수성' 및 '무결성'과 같은 기업 가치를 선전했을 수도 있지만 이러한 가치는 팀원들, 특히 소프트웨어 개발자를 더 나은 방법으로 안내하는 데 거의 도움이 되지 않았습니다. 변화가 필요했습니다. 스노버드에 모인 17명 중 상당수는 이미 소프트웨어 개발의 새로운 시대를 여는 방법에 대한 아이디어를 가지고 있었습니다. 이번 여행은 그러한 아이디어를 끝까지 논의할 기회였습니다.

애자일 매니페스토는 길었던 이 주말에 단 68자 단어로 작성되었고 짧고도 명쾌한 이 문서는 소프트웨어 개발을 영원히 변화시키기 시작했습니다. 작성된 이후 거의 20년이 지나고 수많은 개인, 팀 및 회사에서 이 단어들을(및 그 뒤를 따르는 12가지 원칙을) 다양한 범위까지 받아들였습니다.

주제 찾아보기

12가지 애자일 매니페스토 원칙: 문화, 정의

오늘날의 애자일 환경은 애자일 이상을 현실로 바꿀 것을 약속하는 너무 많은 방법론이 있는 것처럼 보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오늘날의 방법론 광기는 새로운 것이 아닙니다.

매니페스토 자체는 스크럼, 익스트림 프로그래밍, 크리스탈 클리어 및 기타 프레임워크 중에서 공통점을 찾을 필요성에서 탄생했습니다.

Atlassian의 DevOps 수석 솔루션 엔지니어인 Ian Buchanan은 “그들은 자신들이 하고 있는 일에 공통점이 있다는 것을 인지하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나 당시 그들은 경쟁자였습니다. 또는 적어도 경쟁자라고 생각하고 있었습니다.” 라고 말합니다. 그는 또한 “이러한 상황을 고려했을 때 이들이 어떤 것에 대해 합의할 수 있다는 사실 자체가 실로 놀라운 일입니다.”라고 말합니다.

스노버드에 모인 17인은 서로 다른 분야를 대표하는 사람들이 어떤 것에 동의할 수 있는지 확인하기를 원했습니다. 놀랍게도 그들은 합의를 이끌어 냈습니다. 그들은 문화를 정의하는 일련의 가치에 동의했습니다.

그 가치는 다음과 같습니다.

애자일 소프트웨어 개발에 대한 매니페스토

우리는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또 다른 사람의 개발을 도와주면서 소프트웨어 개발의 더 나은 방법들을 찾아가고 있다.

이 작업을 통해 우리는 다음을 가치 있게 여기게 되었다:

공정과 도구보다 개인 및 상호 작용

포괄적 문서보다 작동하는 소프트웨어

계약 협상보다 고객과의 협력

계획을 따르기보다는 변화에 대응

가치 있게 여긴다. 이 말은, 왼쪽에 있는 것들도 가치가 있지만, 우리는 오른쪽에 있는 것들에 더 높은 가치를 둔다는 것이다.

Kent Beck James Grenning Robert C. Martin
Mike Beedle Jim Highsmith Steve Mellor
Arie van Bennekum Andrew Hunt Ken Schwaber
Alistair Cockburn Ron Jeffries Jeff Sutherland
Ward Cunningham Jon Kern Dave Thomas
Martin Fowler Brian Marick

스노버드 서밋의 산물이기도 한 애자일 소프트웨어의 12가지 원칙은 가치를 구성하는 몇 개의 문장으로 확장됩니다.

그게 전부입니다. 그 이후로 애자일 매니페스토 사이트는 최소한으로 변경되었습니다. 하지만 애자일을 둘러싼 세계는 완전히 달라졌습니다.

현대적인 애자일 매니페스토를 작성하는 두 명의 저자를 보여주는 이미지.

위대한 애자일 토론

스노버드의 17인은 몇 가지 핵심 원칙 아래 서로 다른 관점을 통합하는 데 성공했지만 논쟁은 끝나지 않았습니다. 어떤 면에서 애자일은 이 선구자들이 처음에 테이블에 모였을 때보다 더 많은 운영 방식으로 나눠었습니다. 마치 모든 사람이 애자일에 대한 의견이 있는 것 같습니다.

현재는 SAFe가 있고, LeSS가 있습니다. 매니페스토는 "우리는 소프트웨어를 개발하고, 또 다른 사람의 개발을 도와주면서 소프트웨어 개발의 더 나은 방법들을 찾아가고 있다."라고 시작하지만 소프트웨어 개발과 관련이 없는 애자일 적용 분야도 있습니다.

다양한 조직을 찾아가 애자일 방식을 관찰하는 Scrum.org의 CEO인 Dave West는 애자일을 사용하여 바이러스를 통한 유전적 실명 치료법을 개발하는 연구팀에 대해 말했습니다.

실제로 소프트웨어 영역 밖에서 애자일을 수용하고 있지만, 매니페스토의 창시자가 의도한 것은 아닙니다.

Buchanan은 “이렇게 해석이 안 되는 것은 아니지만 아이디어를 충실하게 반영하려면 더 깊은 이해가 필요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소프트웨어 개발 내에서도 이러한 깊은 이해가 항상 가능한 것은 아닙니다.

애자일 산업 단지

많은 이들이 애자일 교육 및 컨설팅의 수익화로 인해 “가짜 애자일”과 사악한 쌍둥이인 “다크 애자일”이 더 약화된다고 주장합니다. 일부는 이러한 수익화의 배후에 있는 조직을 '애자일 산업 단지'라고 부르기까지 합니다.

Buchanan은 “올바른 일을 하고 말하는 카고 컬트 애자일(cargo cult agile)이 있습니다. 그렇지만 기본 원칙을 이해하지 못하고 성과를 내지 못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Atlassian의 도구가 스크럼 및 칸반과 같은 애자일 프레임워크를 가능하게 하기 때문에 Atlassian을 이러한 문제의 원인이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많습니다. 그러나 Atlassian은 애자일은 문화적 가치이며 팀에서 가장 적합하다고 생각하는 방식으로 작업할 수 있는 권한을 팀에 부여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애자일 프레임워크는 문화적 가치와 함께 작동하지만 문화적 기본값이 없다면 수행한 작업이 처음부터 결함이 있는 것일 수 있습니다.

'가짜', '다크' 또는 '카고 컬트'라고 하며 그 실행자들이 비록 인증서를 가지고 있더라도 이러한 애자일 전복은 종종 매니페스토의 의도에 위배되는 상황(미시적 관리, 번아웃 속도 유지, 제공 부족 및 가장 심하게는 원칙보다는 프로세스를 준수)으로 이어집니다. 안타깝게도 이러한 다크 애자일 경험으로 인해 일부 사람들은 애자일과 완전히 단절(또는 자신의 실제 경험을 반영하도록 다시 구성)합니다.

스노우버드 17인 중 한 명인 Ron Jeffries는 다음과 같은 자격으로 이러한 일탈를 해결하려고 시도했습니다.

“여기 그리고 다른 글에서 저는 '애자일'이라는 단어를 인용하여 스스로를 설명하기 위해 '애자일'이라는 단어를 사용하지만 애자일 매니페스토에서 우리가 작성한 애자일 소프트웨어 개발의 정신은 반드시 따르지는 않는 많은 인스턴스, 접근 방식 및 프로세스를 지칭합니다. 저는 정말 잘못된 소위 '애자일' 접근 방식을 설명하는 것을 강조해서 '가짜 애자일' 또는 '다크 애자일'이라고 지칭할 것입니다. 제가 여전히 믿고 있는 매니페스토의 핵심 아이디어를 의미하기 위해 '매니페스토 애자일'이라고 지칭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애자일이 광범위하게 채용되고 때로는 잘못 채용된다는 점을 감안할 때 애자일 매니페스토는 여전히 참조할 가치가 있는 문서입니까?

매니페스토는 여전히 관련이 있습니까?

소셜 미디어에서 애자일에 관한 글을 읽는 데 소비하는 과도한 시간은 말할 것도 없고, 수백 명의 Atlassian 고객, 내부 및 외부 애자일 코치, 열렬한 옹호자 및 열정적인 실행자와 이야기를 나눈 후 저는 자신 있게 "예"라고 대답할 수 있습니다. 매니페스토는 여전히 관련성이 있으며, 아마도 그 어느 때보다 훨씬 더 관련성이 있을 수 있습니다.

저의 동료이자 선임 엔터프라이즈 애자일 코치인 Dan Radigan과 매일 고객과 협력하는 Ian Buchanan은 모두 새로운 고객에게 정기적으로 매니페스토를 강조한다고 확인해 주었습니다.

LinkedIn의 애자일 코치 겸 선임 기술 프로그램 관리자인 Tanner Wortham은 매니페스토를 종종 인용한다고 말합니다. 해병대에서 10년을 복무한 Wortham은 애자일이라는 이름을 알기 전부터 애자일을 실행하기 시작했다고 말했습니다. 그에게는 그저 '리딩 마린'(leading Marines)이라고 불렀습니다. 그러나 Wortham에게 무언가에 이름을 붙이는 것은 그것을 해결하기 위한 큰 첫 걸음입니다.

“이름을 짓기 전까지는 어떻게 해야 할지 알 수가 없습니다. 저는 이것이 매니페스토가 한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이름을 붙여주어서 애자일이라는 불렀습니다. 저는 애자일은 이미 일어나고 있었던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이름을 지정하면서 더 쉽게 식별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Scrum.org의 CEO인 West는 애자일 원칙이 전혀 새로운 것이 아니라고 지적합니다. 그냥 다른 방식으로 적용되고 있었습니다.

West는 “매니페스토의 핵심 원칙을 살펴보면 우리가 만들어낸 원칙이 아닙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것들은 과학적 방법의 원칙입니다. 갈릴레오가 사용했고, 아르키메데스가 사용한 것입니다."

아마도 애자일 매니페스토의 가장 큰 성과는 아직 소프트웨어 개발에 사용되지 않은 사고 방식을 체계화하는 것인데, 확실히 사소한 업적은 아닙니다.

어떤 의미입니까?

따라서 애자일 원칙은 애자일 매니페스토 이전부터 존재했습니다. 사람들은 이러한 원칙을 소프트웨어 개발에 적용한 것이고 가치가 애자일 매니페스토에 담긴 것입니다. 이후 사람들이 매니페스토의 원칙을 취하여 자신의 작업에 적용하기 시작했습니다. 이렇게 모든 아이디어를 재사용했다면 애자일 매니페스토를 업데이트할 때가 된 것일까요?

꼭 그럴 필요는 없습니다

매니페스토만큼 문화적으로 중요한 어떤 것이 등장하면 재해석할 수 있을지 모르지만 원작과 같은 것은 없습니다. 따라서 매니페스토를 공식적으로 업데이트하는 대신 자신, 팀 또는 조직에 적용하는 방법을 찾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Wortham은 “여러 방면으로 이 매니페스토는 대화의 기초가 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제가 해석하는 방법은 다음과 같은데 여러분은 어떻게 해석합니까? 좋아요, 함께 일할 수 있는 방법을 알아봅시다.”라고 말했습니다.

그런 맥락에서 중요한 것은 모든 사람이 동의할 수 있는 인정된 문서가 아니라 (팀에서 전체 조직에 이르기까지) 한 그룹의 사람들이 매니페스토의 핵심을 잃지 않고 그 아이디어를 특정 상황에 적용할 수 있는지 여부입니다. 그렇게 할 수 있다면 가능성은 무한합니다.

West는 “우리가 제대로 한다면 세상은 놀라워질 겁니다. 암을 해결할 수 있고 우리 아이들은 아마 150세에서 175세까지 살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저는 우리가 할 수 있고 할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라고 말했습니다.

이 글을 위해 인사이트와 전문 지식을 함께 나눠 주신 Amanda O'Callaghan, Ian Buchanan, Dan Radigan, David WestTanner Wortham에게 감사합니다.

Claire Drumond
Claire Drumond

Claire Drumond는 Atlassian 소속 마케팅 전략가, 대변인이자 작가입니다. Trello 및 Atlassian 블로그에 수많은 기사를 투고하였으며 HackerNoon, Art+Marketing, PoetsUnlimited 등을 포함한 다양한 간행물 미디어에 정기적으로 기고합니다. 본 프로그램에서 전 세계 기술 컨퍼런스에서 애자일, 사일로 분할, 공감 구축에 대해 강연합니다.

다음 단계
Scrum